2010년 9월 1일 예정인 애플 이벤트에서 발표될 터치와 나노에 대한 루머들
2010년 9월 1일에 열리기될 애플이벤트에 발표 예정이라고 하는 아이팟터치4세대와 나노 6
세대에 대한 루머가 계속 해서 올라왔습니다. 
engadget 과 ilounge 등 여러 사이트에서 루머들이 올라오고 있는데 아이팟터치에 카메라가 
장착된다는 것이 루머의 골자인듯 합니다.

아이팟터치4세대 케이스 나노6세대
아이라운지 소식에 의하면 vendor X-Doria라는 이름의 중국산 
아이팟터치 4세대, 나노 6세대 케이스 이미지가 올라왔다고 전합니다. 
아이팟터치의 후면 케이스 홀을 보면 아이폰의 카메라 위치와 같고 디자인은 그래도 사각면을
굴린 형태라 예측할수 있습니다. 

나노 6세대의 경우 1.7인치 액정은 아이팟나노 1, 2, 4, 5에서도 사용되었던 크기1.7인치(3×3cm) 액정이 전면부에 장착될것이란 추측도 있는데, 중국산 케이스와 맞춰 보자면
맞는 루머일수도 있을 것입니다. 하지만 터치스크린도 아니고 이렇게 작은 액정만을로 작은
사이즈의 나노를 만들면 사용에 약간 불편하지 않을까요? 만약 맞다면 어떤 신기술, 혹은 
놀랄만한 아이디어가 있는것일지 궁금해집니다. 셔플 2세대 사이즈 만한 나노라는 루머는
신빙성이 조금 부족해 보이긴 합니다.  

아이팟터치 4세대 전면부 패널
SmartPhoneMedic에서 올린 아이팟터치 4세대 전면부를 보면 카메라를 위한 홀이 보입니다.
이것이 전면부 카메라가 맞다면, 설마 마이크일리는 없습니다. :) 
만일 잡스가 말했던 게임기 아이팟터치에 카메라를 단다면, 아이팟터치는 아이폰의 전화기능을 제외하고 매우 흡사해 집니다. 이렇게 출시된다면 이유는 무엇일까요? 그래서 더욱 스팩이 어떨지 추측해 보게 됩니다. 만약 카메라가 달린다면 케이스와 전면부로 추측할때, 3세대와 같은  후면 디자인과 얇은 두께를 유지하긴 힘들듯 합니다. 
아이팟터치 4세대는 자이로센서는 당연히 달려야 할것입니다. 게임을 위해서는 자이로센서와 카메라를 이용해 증강현실 게임을 즐길수 있을것이고, 전후면카메라라면 Face Time과 흡사한 영상채팅이 가능해 질듯 합니다. 하지만 집에 있는 iPad와 영상채팅이 불가능하니 아이패드만 카메라 없는 사각지대에 놓기게 되나요. 
 
이 모든것이 지난 아이팟터치 3세대 발표처럼 루머일수도 있다는것만이 사실일듯 합니다.
하지만 아이팟터치4세대에 에 카메라가 달린다면 더 많이 팔릴것은 분명합니다. 그리고..
아이팟터치가 더 많이 팔린다고 해서 아이폰이 덜 팔리지도 않을것입니다.

9월1일(한국시간 3일 새벽2시)의 애플이벤트는 iTV에 대한 발표도 있을것으로 예상됩니다. 셋톱박스가 99달러에, 새로운 아이튠즈 스트리밍 서비스도 함께 발표될 것이라고 합니다. 
또 새벽잠을 설쳐야 할듯 합니다. :)



신고

티스토리 툴바